로그인회원가입contact us사이트맵
 
'신인상' 정우영 "내년에 열심히 하면 4~5선발 들어갈 수 있을 것 같아요"
작성일 : 19-12-06 16:42






"열심히 하면 4~5선발 들어갈 수 있을 것 같다"


정우영은 6일 서울 청담동 리베라호텔 베르사이유홀에서 열린 2019 나누리병원 일구상 시상식에서 신인상을 수상했다.

2019 신인드래프트에서 2차 2라운드 전체 15순위로 LG 트윈스의 지명을 받은 정우영은 올해 56경기에 등판해 4승 6패 1세이브 16홀드 평균자책점 3.72를 기록하며 든든한 허리 역할을 수행했다.

일구회에서 선정한 신인상을 수상한 정우영은 "이 상을 받게 되어 영광스럽고 감사하다. 앞으로도 시상식에서 상 받기 위해서 노력하고 잘 하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내년 시즌에 대한 목표를 묻자 "선발 투수가 하고 싶다. 제가 열심히 하면 4~5선발에 들어갈 수 있을 것 같다. 노력하겠다"며 류중일 감독을 향해 "잘 하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각종 시상식으로 바쁜 연말을 보내고 있는 정우영이다. 그는 "행사와 시상식 때문에 운동할 때보다 바쁜 것 같다"며 기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http://www.stnsport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7211

   
목록으로   맨위로